어쩌다보니 천생연분

어쩌다보니 천생연분
391670053_THa13zCl_3528c7cac20876d7dbe99c23ea185ac4388c170d.jpg줄거리 : "집에 얹혀산 지 몇 년 차더라 ? 올해 32살을 맞이한 한지아(일하지 않는 프리랜서 무직)는 주변의 결혼하라는 눈칫밥에 오늘도 고통받는데 때마침 명절을 맞이하여 고향에 내려온 소꿉친구 민철 또한 같은 고민이 있었으니 그러면 쉬운 해결 방법이 있잖아?!? 그렇게 홧김에 결혼한 두 사람 그런데 막상 결혼해 보니 어라?? 생각보다 너무 잘 맞는다?! "
연재 목록
0 Comments     0.0 / 0
글이 없습니다.
State
  • 현재 접속자 70 명
  • 오늘 방문자 1,824 명
  • 어제 방문자 3,054 명
  • 최대 방문자 5,670 명
  • 전체 방문자 738,969 명